한국 메노나이트 그 뒷이야기

안녕하세요, 토론토에 있는 김복기 형제입니다.
이번에는 지난 2월 15일 캐나다 온타리오주 런던에서 있었던 일을 간단히 적어보려 합니다.

한국 메노나이트가 1953년에 이미 소중한 역사를 갖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우리가 우리의 역사를 너무나 소홀히 한 것 같습니다.

저는 그동안 한국 메노나이트에 대한 소식만 들리면 귀를 쫑긋했습니다. 한때는 COM/MCM 이라는 메노나이트 선교회가 소장하고 있는 기록을 들추어서 한국에 속하는 부분만 복사해서 간직하기도 했었죠.

메노나이트에서 약 8-9년간 생활하면서 많은 것을 생각합니다. 시간이 흐르면 흐를 수록 안타까운 것은 우리가 우리의 역사를 너무나 과소평가하고 있고, 때로는 있는 역사의 그 소중함을 알지 못하고 있다는 느낌이었습니다.

그 시작이 어떠하든지 간에, 그리고 역사가 언제 시작되었든지 간에, 이미 있었던 우리의 모습을 찾아나갔으면 하는 마음이 듭니다.

2 월 15일 (일)에는 토론토에서 예배를 드리지 않고 약 한달전부터 서로 연락을 주고 받으며 준비한 연합 주일학교 및 연합예배를 위해 런던으로 갔습니다. 한국에서 활동하셨던 MCC사역자였던 Harry and Anna Harms 부부와 Roy and Lorraine Bauman 부부를 모시고 이미 4-50년 전에 행하셨던 사역을 듣기로 했기 때문입니다.

Harry Harms는 21세의 청년으로 1953년 한국 전쟁이 끝나자 마자 한국에 파송된 MCCer입니다. 1953~1956년까지 1차 사역을 마치시고 캐나다로 돌아왔다가 1959~1962년 동안 다시 2차 사역으로 많은 이들에게 도움을 주셨습니다. Anna Harms는 통역으로 Harry를 돕다가 2차 사역기간 중에 결혼하여 1962년 캐나다로 이주하여 Waterloo지역에서 살고 계십니다. 두 분께서 작년 11월, 한국 메노나이트 교회가 토론토에 생기게 된다는 소식을 들으시고 저희 교회를 방문하셔서 교제를 나누게 되었습니다.

11 월 말 경에 저희 가족을 당신 댁에 초대를 하셨는데, 그 때 Elmira라는 작은 타운에 살고 계시는 Roy Bauman과 연락을 하셔서 함께 시간을 갖게 되었습니다. 그 때, 저희 가족만을 청중으로 하고 지나간 한국에서의 사역을 말씀해 주셨습니다. 1950년대의 흑백 사진과 두분께서 찍으신 5-60년대의 수백장이나 되는 슬라이드를 보여주셨습니다. 시간이 없어서 다 보지는 못했지만, 저희들에게는 감동의 시간이었습니다.

무 엇보다 하나님께서 MCC를 통해서 하신 그 일을 듣자니 저희 가족만 듣고 있기에 너무나 아쉽고 안타까워 한국 형제 자매님들이 더 많이 출석하고 있는 런던 Valleyview 교회에 연락을 드렸습니다. 감사하게도 영어 그룹이 주일학교 시간에 함께 하자는 의견이 모아졌고 그래서 토론토의 세 가정, Valleyview의 한국어 영어 그룹들이 참석하여 한국 메노나이트에 대한 사역 소식을 듣게 되었습니다.

2 월 15일의 주일학교에서 Harry and Anna Harms, Roy and Lorraine Bauman께서 참석해 주셔서 당신들의 한국에서의 삶을 나누어 주셨습니다. 그때 울릉도에 대한 이야기를 다시 듣게 되었는데, 제 가슴이 정말 뭉클해졌습니다. (울릉도 이야기는 찰스우드 교회 홈페이지에 있습니다. http://www.cwoodchurch.org)Harry Harms의 울릉도 이야기를 나누시고 난 후, 그곳에 꼭 가보고 싶다는 말씀이 가슴을 더 더욱 뭉클하게 만들었습니다. 당신께서 하신 일을 지나간 40년동안 잊고 계시다가 들으시고 난 후, 한번 확인해 보고 싶어하시는 Harry Harms의 그 모습….

그 춥고 어려웠던 1950년대 초반과 후반의 어느 겨울날에, 울릉도를 방문해서 하늘 아버지께서 주신 것을 함께 나누었던 그 21세의 청년이 이젠 72세의 할아버지가 되셔서 울릉도를 가보고 싶어 하신다는 그 마음이 제 가슴에 다가온 순간이었습니다.

대 구 경산에서 있었던 MCC의 사역 뿐만아니라, 부산, 서울 등지에서 있었던 MCC의 사역. 그리고 아무에게도 알려지지는 않았지만, 정말 필요한 사람에게는 생명이 되었던 그 사역. 어쩌면 메노나이트를 알아가는 KAC 및 이제 메노나이트를 막 시작하는 우리들이 찾아 보아야 할 우리의 역사가 아닐까 생각해 봅니다.

토론토에서 큰바위

Advertisements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